메뉴

용인특례시, 2022년 여성지도자 양성평등 역량강화 워크숍

(사)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 용인시지회 주관, 리더십 키우고 협력·소통 강화 목표

 

[ 중앙뉴스미디어 ] 용인특례시는 5일 처인구 포곡읍 골든튤립에버용인 골든튤립홀(2층)에서 ‘2022년 여성지도자 양성평등 역량강화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사)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 용인시지회 소속 여성지도자 60여명이 참여한 이번 워크숍은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여성지도자의 리더십을 키우고 협력과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워크숍은 1·2부로 나눠 진행됐다. 1부는 성인지 감수성 향상 교육과 기후변화·탄소중립 실천 및 체험 프로그램이, 2부는 개그맨 이상운씨의 사회로 레크리에이션이 펼쳐졌다.


특히 성인지 감수성 교육은, 젠더폭력에 대한 이해와 다양한 성평등 실천 사례를 살펴보는 시간이었다. 여성지도자들이 성평등 관련 문제에 있어서 변화하는 사회의 흐름을 이해하고 공감과 실천을 통해 양성평등에 대한 사회 인식을 어떻게 바꿔 나갈 수 있는지 생각해보는 계기였다.


이윤송 여성단체협의회장은 “코로나19로 3년만에 여성지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정보를 나누고 서로 소통할 수 있어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시대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활동 역량을 다방면으로 키워가겠다”고 말했다.


이상일 시장도 행사장을 찾아 여성지도자들을 격려하고 인사를 전했다.


이 시장은 “다양한 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하면서, 양성 평등 문화 확산을 위해 힘써주시는 여러분들께 늘 감사하다”며 “다양한 분야에서 제대로 문화융성을 이룩해 용인르네상스로 나아갈 수 있도록 여성지도자들의 활발한 활동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