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과천시, ‘잭과 사과나무 물놀이터’ 전면 개방…어린이들 오세요!

문원체육공원(문원로 56), ‘잭과 사과나무 물놀이터’ 개장

 

[ 중앙뉴스미디어 ] 과천시가 4일 문원체육공원에 관내 첫 물놀이터 시설인 ‘잭과 사과나무 물놀이터’ 및 ‘바닥분수’ 개장식을 성황리에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시의 ‘문원체육공원 바닥분수 및 물놀이터 조성사업’은 과천시가 경기도 지역현안부문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사업비 전액인 19억6천만원을 특별조정교부금으로 확보하여 기존 노후화된 시설을 바닥분수, 물놀이터, 야외데크쉼터 등으로 재조성한 사업이다.


이날 개장식에는 신계용 과천시장과 김진웅 과천시의회의장을 비롯한 시·도의원, 문원동 주민자치위원, 통장단, 공원마을어린이집 및 시민회관 유아체능단의 원아와 학부모 등 약 200여 명이 참여했다.


개장식 이후 공원마을어린이집과 시민회관 유아체능단 원아들이 물놀이터와 바닥분수 첫 이용객으로 한여름 더위를 식히며 시원한 물놀이를 만끽했다.


물놀이터와 바닥분수는 최첨단 살균정화시스템으로 물이 순환되는 동안 살균과 여과가 동시에 이뤄지고, 하루에 한번씩 깨끗한 물로 교체되는 것은 물론 안전관리요원이 상시 배치된다.


이날 물놀이터와 바닥분수를 이용한 박은경(갈현동)씨는 “초등학생 아들 3명이 방학이어서 더위를 피해 어디로 가야하나 고민이었는데 물놀이터와 바닥분수, 야외데크쉼터까지 마련돼 있어 다른 지역으로 놀러 갈 필요가 없게 돼 매우 기쁘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날 시설을 이용한 어린이들도 “물놀이터 미끄럼틀이 재미있고, 바닥분수에서 물이 튀어나와 신나고 즐겁다”며 “매일 놀러오고 싶다”고 말했다.


신계용 시장은 “동화 속 상상의 나라 '잭과 사과나무 물놀이터'에서 어린이들의 무한한 상상력과 신나는 모험이 펼쳐지길 바란다”며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이용규칙을 잘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잭과 사과나무 물놀이터'는 8월5일 오전 11시부터 전면 개방됐으며,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45분까지, 바닥분수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30분까지 운영하되 기상 여건에 따라 운영기간이 조정될 예정이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