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천시, 증강현실 기반 '이천설봉공원 AR' 어플리케이션 개발 시연회 가져

URL복사

 

[ 중앙뉴스미디어 ] 이천시는 지난 해 5월 설봉공원을 배경으로 한 AR 어플리케이션인 '이천 설봉공원 AR' 개발에 착수,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며 사전체험판 시연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본 시연회는 공식 서비스 오픈 전 사전체험판을 바탕으로 의견수렴을 위해 시 소속 축제담당 부서와 이천문화재단, 이천시청소년재단 직원들을 대상으로 5월 13일 설봉공원에서 진행하였다.


시는 2021년도 경기콘텐츠진흥원 공모사업인 'VR/AR 공공서비스 연계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이한크리에이티브와 3자간 공동 개발을 추진, 본 사업을 통해 이천시 최초 증강현실 기술을 도입한 앱을 개발하였다. 증강현실 기술은 실제 세계에 가상의 사물이나 환경을 겹쳐서 보여주는 기술로, 증강현실 기술을 활용한 대표적인 앱으로는‘포켓몬고’가 있다.


'이천 설봉공원 AR'앱은 설봉공원과 호수 주변에서 즐길 수 있는 앱으로 공원 내 호수, 충효동산, 소리나무, 조각공원 등을 답사하면서 점수도 획득하고 게임도 즐길 수 있도록 만들었으며, 어느 곳에서나 즐길 수 있는 미니게임 3종도 함께 담고 있다.


최근 이천시는 공익형 라이브커머스 사업을 추진하는 등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스마트반도체 도시로서 다양한 사업을 시도하고 있으며, 향후 AR·VR·메타버스 등 각종 첨단산업 공모를 통해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재 사전체험판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 및 플레이가 가능하며, 공식 오픈 전 업데이트를 통해 6월 공식 오픈 및 시민 대상으로 시연회를 가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설봉공원을 방문하는 많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한층 더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서비스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