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산시 단원구, 어린이집 급식소 32개소 식중독 예방 점검

URL복사

 

[ 중앙뉴스미디어 ] 안산시 단원구는 이달 16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어린이집 32개소를 대상으로 식중독 예방을 위한 위생점검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주요 점검내용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 여부 ▲장시간 사용하지 않은 급식 시설 및 기구 세척·소독 ▲식재료 위생적 취급 및 보관·관리 ▲조리 종사자 개인위생관리 ▲보존식 보관 의무시간 준수 등이다.


시는 식중독 예방을 위해 현장에서 세균오염도(A.T.P) 검사와 조리 종사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식중독 예방 컨설팅’ 등 맞춤형 현장교육도 시행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철저한 점검을 통해 학부모와 어린이 모두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전한 급식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