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포천시, 중대재해 대응능력 향상 직무교육 실시

URL복사

 

[ 중앙뉴스미디어 ] 포천시는 4일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른 법령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직원들의 중대재해 예방과 대응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직무교육을 실시했다.


올해 1월 27일 중대재해처벌법이 발효되었지만, 법 시행 초기로 일선 현장은 혼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포천중앙도서관 세미나실에서 열린 이번 교육은 정덕채 포천시 부시장을 비롯해 100여 명의 관계 공무원이 참석했으며 온라인 유튜브 생중계도 함께 진행했다.


교육은 한국재난학회 김정곤 소장이 중대재해처벌법의 제정 취지와 주요 법령에 대한 개념,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을 위한 효율적인 방안 등에 대해 설명과 질의응답으로 진행했다.


정진철 안전총괄과장은 “중대재해처벌법의 주요 법령을 직원들이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기를 바란다. 중대재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포천시의 종합적인 예방 및 대응 역량을 최적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덕채 포천시 부시장은 “바쁜 가운데서도 시간을 내어 교육에 참석한 직원들의 열의에 감사하다.”면서 “올해부터 중대재해처벌법이 시행되어 민간뿐 아니라 공공부문에서도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해야 한다. 공직자 모두가 안전의식을 제고하고 중대재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에 철저를 바란다.”고 전했으며,


정 부시장은 “시정 과제의 차질 없는 추진으로 새정부 출범에 적극대응하고, 공직자의 선거중립 및 공직기강 확립에 최선을 다하길 바란다.”면서 “권한대행기간 주요 업무가 공백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