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 별도 취임식 없이 코로나 현장 방문으로 일정 시작

URL복사

 

 

[ 중앙뉴스미디어 ] 제36대 경기도 행정1부지사에 오병권 행정안전부 지방재정정책관이 임명돼 8일 취임했으나 현안에 따른 대응을 위해 별도 취임식 없이 현장 방문으로 공식 일정을 시작했습니다.

 

오병권 신임 경기도 행정1부지사는 서울대학교 법학과 박사과정 수료하고 36회 행정고시를 통해 공직에 입문했으며, 경기도 기획조정실장, 경제실장, 부천시 26대, 29대 부시장 행정안전부 지방재정정책관, 정책기획관 등을 역임한 바 있습니다.

 

취임한 이날 오 부지사는 바로 코로나19 방역 등 현안 대응을 위해 수원시 장안구에 위치한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을 방문해 정일용 경기도의료원장 등 방역 최전선에서 일하는 의료진과 의료원 직원들을 격려했습니다.

 

방역 일선의 의료진과 직원들의 의견을 수렴한 오 부지사는 “부족한 부분을 챙겨보겠다”는 약속과 함께 안산시 단원구에서 활동 중인 ‘찾아가는 백신버스’ 운영 현장을 찾아 외국인 노동자를 대상으로 한 백신접종 현황도 살펴봤습니다.

 

이날 행사일정에서 오병권 행정부지사는 취임사에 대신해 “코로나19 대응으로 경기도 전체가 총력을 다하고 있는 엄중한 시기에 행정1부지사로 취임하게 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 고 밝히며 “모든 경기도민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방역에 더욱 매진하는 것은 물론 도민 행복과 경기도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취임 소감을 밝혔습니다.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 도민의 안전, 건강과 관련해서 코로나 대응이 최우선이라고 생각이 되어서 현장을 먼저 찾게 되었습니다. 행정1부지사로서 우리 도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서 노력을 하겠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