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양주시 회천4동 새마을부녀회, 중복맞이 사랑의 삼계탕 나눔 행사

URL복사

 

[ 중앙뉴스미디어 ] 양주시 회천4동 새마을부녀회(회장 정용화)는 지난 15일 중복을 앞두고 관내 저소득 독거노인가구에 삼계탕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이번에 전달한 삼계탕은 황규영 새마을협의회장을 비롯한 새마을지도자 회원들이 직접 손질한 좋은 재료로 정성껏 조리해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 등 무더위 취약계층에 비대면으로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덕영 시의회의장이 참석하여 무더운 날씨에도 구슬땀을 흘리며 어려운 이웃을 위해 솔선수범 봉사하는 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정용화 부녀회장은 “정성스럽게 만든 삼계탕을 통해 무더위와 외로움에 지친 어르신들에게 사랑과 행복을 전달해드리고 싶다”며 “생명과 평화, 공경, 봉사를 바탕으로 새롭게 정립된 새마을정신이 널리 퍼지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창열 회천4동장은 “해마다 무더운 날씨에도 정성을 다해 봉사에 적극 동참해준 새마을부녀회와 지도자회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여성친화도시인 회천4동에 사회공헌활동이 활발히 이루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