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양시의회 이채명의원 “어린이보호구역 내 안전을 최우선으로 불법 주•정차 금지 볼라드와 차단봉 설치”를 요청

URL복사

 

[ 중앙뉴스미디어 ] 안양시의회 이채명의원은 4월30일 제266회 임시회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최대호 안양시장에게 “어린이보호구역 내 안전을 최우선으로 불법 주•정차 금지 볼라드와 차단봉 설치”를 요청했다.


또한 이면도로 불법 주•정차 차량은 운전자 시야를 가리고 보행사고의 주요 원인으로서 어린이 보호구역 내 보차혼용도로 불법 주•정차 근절은 어린이 안전에 더욱 절실하고 필요하므로 별도 강화대책을 마련하고,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주정차 주민신고제를 운영제도를 잘 활용하여 불법 주차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어린이 교통안전을 강화할 것도 주문했다.


그러면서 어르신 일자리를 연계한 등•하교 교통안전도우미 활동으로 교통안전 및 학교폭력의 위험으로부터 아이들의 안전을 도모하는 사업을 제안하였으며, 등교 시간에 집중적으로 이뤄지는 교통지도 안내를 하교시간에도 동일하게 적용하여 어린이 안전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안양시 어린이 교통사고 조사결과 오전 등교시간 보다 하교 시간 때와 학원 등원 과정에서 많이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안양지역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 카메라는 초등학교 41개소를 비롯하여 유치원 9개소와 어린이집 17개소 특수학교 1개소 등 총 68개소에 횡단보도 254개, 보행신호기 103개 그리고 과속카메라 18대가 설치되어 있으며, 올해 44대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다.

이미지